본문 바로가기

밝은세상으로

개인회생 경위서 참을수 없는 고통

개인회생 경위서 참을수 없는고통

 

저는 3남 막내로 태어났습니다. 부모님께서는 작은 농사일과 구멍가게를 하시며 매우 부지런한 환경 속에 자랐습니다. 시골에서 초중등학교를 마치고 전주로 고등학교를 다녔습니다. 서울에 있는 대학에 들어가려고 삼수를 하다가 군대에 입대하였고 다녀와서도 두 번 더 대학입시에 도전 하였습니다. 계속된 입시 준비로 인해 매번 부모님께 학비를 부탁하기가 힘들어 일용직부터 우유배달, 퀵 서비스 등등 주경야독하며 힘들지만 열심히 살았습니다. 그러던 중 집안에 큰일이 생겨 저는 서울에 있는 대학 진학을 포기하고 장학금 받고 다닐 수 있는 조건으로 물리학과에 수석을 입학하였습니다. 학교에 다니면서도 낮에는 공부하고 저녁에는 학원 강의를 하며 최선을 다했습니다.

 진솔하게 개인회생 경위서 작성하세요



그러던 중 학원에서 저의 아내를 만나게 되었고 30대 중반에 결혼을 하게 되었습니다. 저희는 서울로 올라와 저는 작은 학원에 취직하고 아내는 딸을 돌보며 행복한 시간을 보내며 지냈습니다. 그러던 중 SH공사에서 제공하는 신혼부부 주택 반포자이아파트에 당첨이 되었습니다. 저는 영어를 전공한 아내와 영어수학 공부방을 아파트에서 하기로 하고 22천만원을 신혼집 전세금과 시골집과 처가에서 조금씩 도움 받고 나머지 1억 정도를 무리하여 2금융권에서 받게 되었습니다. 이자와 원급 갚기가 부담이 되었지만 6개월이 지나 아이들이 조금씩 늘기 시작하였고 학원을 확장하여 선생님들도 고용하여 원생 늘리기에 신경을 많이 썼습니다.

 

하지만 아이들이 많아져도 이자와 원금 갚기는 여전히 힘이 들었고 무엇보다도 2년마다 실거래의 10% (대략2000만원) 올려 재계약을 해야 했습니다. 어쩔 수 없이 제 아내 앞으로 2-3금융권의 빚을 내고 빚은 또 다른 빚을 불러오고 공부방 수입으로는 빚과 이자를 감당하기 어려워 제가 우유 배달과 녹즙배달을 하며 어떻게든 맞추려고 노력했습니다. 그러다 3년쯤 지나 쪽잠을 자며 무리를 하여 2차례 폐색전으로 쓰러져 죽을 고비를 넘겼습니다. 그동안 제 아내의 빚은 1천만원에서 3천만원 8천만원 점점 늘어났고 제가 2차례 쓰러지면서 집으로 찾아오는 채권자들 아내와 아이를 생각하며 힘을 내보고 살다가 너무 힘든 나머지 한강에 뛰어들까 우유 배달하다가 옥상에서 뛰어내릴까 하는 생각뿐입니다.

 



계속된 빚과 이자 독촉에 가족도 생각나지 않을 만큼의 정신적 고통으로 하루하루 살고 있었습니다. 여전히 제 앞으로 2금융권에서 무리하게 받은 아파트 전세금과 2년마다 올린 전세금은 저희에게 너무 큰 부담 이였습니다. 설상가상으로 공부방 운영 7년 쯤 지나고 나니 더 이상 아이들 수요가 늘지 않아 선생님들 없이 저와 아내만 저녁에 공부방 수업을 하고, 새벽엔 우유 배달, 오전엔 출장세차로 잠을 쪼개 가면서 빚과 이자를 갚으려고 하루하루 힘들지만 희망을 꿈꾸며 열심히 살았습니다.

개인회생 경위서 판사님에게 제출되는 서류 입니다.


그러다 제 작년에 제가 뇌경색이 와서 다시 한 번 주저앉게 되었습니다. 왼팔과 왼쪽 다리가 불편하여 재활하는 동안 매달 나가는 이자 감당과 출장세차 준비로 필요한 창업자금을 마련하기위해 제 앞으로 받았던 3금융권의 빚은 계속 늘어가고 매달 갚아야 할 원금과 이자가 눈덩이처럼 불어 저를 누르고 있었습니다. 지인들에게 이자를 갚기 위해 돈을 빌리는 일이 계속되고 거기서 빠져나오려고 할수록 수렁으로 빠지고 있었습니다. 계속되는 빚 독촉과 집으로 찾아오는 채권자들 수년간 저를 괴롭히는 빚들 이제는 정말 끝인가 하는 생각에 너무 두렵고 무섭습니다.



 

존경하는 재판장님. 어떠한 말로도 저의 불찰은 용서되지 않을 거라 생각합니다. 정말 깊게 반성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제 의도는 아니였음을 꼭 알려 드리고 싶습니다.

 

저에게 선처를 해 주신다면 조금한 월세방도 얻고 새로운 직장에 다니며 열심히 제 가족을 위해 도와주신 주변 분들께 은혜 갚으며 다시 한 번 열심히 살아보겠습니다. 이런 말씀 드리기 죄송스럽지만 다시 한 번 선처 부탁드리겠습니다. 이제는 제 인생에 정말 마지막이라 생각하고 열심히 살아보겠습니다. 제발 제가 다시 살아 갈 수 있도록 간곡히 선처 부탁드리겠습니다. 제 아이에게 실패한 아빠로 남지 않도록 열심히 살아가겠습니다. 정말 간곡히 선처 부탁드립니다. 죄송합니다. 그리고 정말 살아 보겠습니다. 꼭 저와 제 가족 그리고 지인 분들께 꼭 보답하겠습니다.

개인회생 경위서 실제 경험으로 작성 된 내용 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서초구 서초동 1705 | 법무사 김동현 02-535-7918
도움말 Daum 지도